흑유 찻잔 받침

은은한 먹빛이 감도는 권혁문 작가의 흑유 찻잔 받침입니다. 1인용 찻잔을 올려두거나, 작은 다식을 담아내는 접시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해당 작품은 전시 종료 후 1월 18일부터 순차 출고됩니다. 수작업으로 완성되어 표면의 무늬와 형태에 조금씩 차이가 있을 수 있으며, 작품의 특성상 교환이 불가하니 신중한 구매 부탁드립니다.

• φ105 × H35mm
20,000원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작품 디자인 및 제작

권혁문

 

대학을 졸업하고 도예에 입문한 이후, 2007년부터 ‘작은 물결’이라는 뜻을 가진 소랑요를 운영해왔습니다. 자유로운 미감과 독특한 조형미를 지닌 분청사기를 중심으로 백자와 흑유 자기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2017년 《봄을 적시는 물결(小浪)》 개인전을 비롯하여 다수의 전시에 참여했습니다.

 

 


 

Related Exhibition

〔소랑유영小浪游泳 - 권혁문 도예전〕

 

 

2021년 12월 11일부터 핸들위드케어에서 열리는 겨울 전시입니다. 이번 전시에서는 덤벙, 귀얄, 상감 등 다양한 기법으로 만든 분청사기를 중심으로 소담한 형태를 지닌 차 도구와 기물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작품 사이 흐르는 물결을 타고 유영하듯 즐겨 주세요. 한 해 동안 쌓인 고단함을 풀어내고 작은 풍류를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전시 자세히 보기

 작가와의 인터뷰 전문 보기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흑유 찻잔 받침

2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