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두제 동자석 향꽂이 265

제주 고유의 미감과 해학이 깃든 오두제의 동자석 향꽂이입니다. 망자의 무덤을 지키는 존재인 ‘동자석’을 재현한 석상으로, 현무암을 섬세하게 조각한 뒤 옅은 녹빛을 칠하여 완성했습니다.

251번부터 시작하는 고유번호에는 제주에 남은 250개의 동자석을 알리고, 새로이 만들어 옛 풍토를 잇고자 하는 마음이 담겨 있습니다. 가지런히 모은 석상의 두 손 가운데 향을 꽂아 피우거나 오브제로 두어보세요. 제주 돌의 소박하면서도 섬세한 감각이 깊은 운치를 자아냅니다.

• W48 × D47 × H132mm
150,000원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Brand

오두제

제주 로컬 브랜드인 오두제는 제주를 보는 새로운 방식을 제안합니다. 지역 고유의 재료를 탐구하고 이를 모티브로 사물과 이미지를 만듭니다.

 

 

주의사항

  • 향을 태우면 재가 떨어질 수 있으므로 별도의 받침대를 준비해주세요.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오두제 동자석 향꽂이 265

15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